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새 앨범 '빌보드 200' 7위 올라 한국 최고 기록

방탄소년단이 빌보드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 7위에 올랐다. 한국 가수로는 최고 기록이다. 
미국 음악 전문매체인 빌보드는 24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이 ‘러브 유어셀프 승 허(LOVE YOURSELF 承 ‘Her)’로 빌보드 200 차트 톱 10에 올랐다’라는 제목의 칼럼을 게재했다.
빌보드는 “닐슨 뮤직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으로 ‘빌보드 200’ 차트 7위에 올랐다”고 알리며, “방탄소년단은 2016년 윙스(WINGS) 앨범으로 K팝 앨범 중 가장 높은 차트를 기록했으며, 이번에 자체 기록을 깼다”고 전했다. 빌보드는 특히 “방탄소년단이 빌보드 HOT 100에 동시에 진입한다면, 케이팝 가수 중 두 번째로 한국어 노래를 싱글차트에 진입시키는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앨범 판매량과 트랙별 판매량, 스트리밍 실적 등을 기반으로 앨범 순위를 매기는 ‘빌보드 200’ 최신 차트는 차후 업데이트될 예정이다. 
민경원 기자 story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