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문성근 "김광석 타살설에 딸까지…재수사 요구한다"

배우 문성근이 고(故) 김광석 사망에 대해 재수사를 촉구했다.  
 
문성근은 20일 자신의 트위터에 "가수 김광석 씨의 음원 저작권을 상속받은 외동딸 서연씨가 사망한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다"며 "김광석 타살설에 딸까지. 재수사를 요구한다"고 말했다.
 
한편 20일 용인동부경찰서에 따르면 김광석의 딸 서연씨는 2007년 12월 23일 경기 수원시의 한 대학병원에서 숨졌다. 사인은 확인되지 않았다.
 
김광석의 부인인 서해순 씨는 지난 1996년 사망한 김광석이 남긴 빌딩과 음원 저작권을 모두 관리하고 있다. 영화 '김광석'에서 서씨는 김광석 타살 사건의 주요 용의자로 지목받았다. 현재 서씨는 잠적 중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