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양주 섬유공장서 화재…근로자 1명 숨지고 3명 부상

19일 오후 7시 24분께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성생공단 내 섬유공장에서 불이 나 불길이 번지고 있다. [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

19일 오후 7시 24분께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성생공단 내 섬유공장에서 불이 나 불길이 번지고 있다. [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

경기도 남양주의 한 섬유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근로자 1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다.
 
19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 24분 경기도 남양주 화도읍 성생공단 내 섬유공장에서 불이 났다.  
 
이 화재로 공장에서 작업 중이던 근로자 1명이 사망하고, 3명이 부상을 입는 등 모두 4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화재 현장에 소방차 24대와 소방관 50여 명을 투입했다.
 
불은 공장 건물 500㎡를 태운 뒤 1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사상자의 신원을 확인하는 한편, 목격자 등을 상대로 화재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