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영무, 문정인 비판 논란에 "발언 과했다" 사과

송영무 국방부 장관. [중앙포토]

송영무 국방부 장관. [중앙포토]

송영무 국방장관이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를 비판한 것에 대해 "발언이 과했다"고 사과했다.  
 
송 장관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 출석해 '문 특보를 비판한 게 소신이냐'는 국민의당 박지원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송 장관은 "청와대로부터 조심하라는 말을 들었다"면서 '누구로부터 말을 들었느냐'는 질문에 "(정의용) 안보실장으로부터 들었다"고 말했다.
 
앞서 송 장관은 18일 국회 국방위원회에 출석해 문정인 연세대 교수에 대해 "학자 입장에서 떠드는 느낌이지 안보 특보로 생각되지 않아 개탄스럽다"고 말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