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e글중심] 나는 개(犬)가 무섭다!

 
[사진=Pixabay]

[사진=Pixabay]

 지난 13일 대구의 한 공원에서 산책하던 80대 노인이 셰퍼드에게 왼쪽 종아리를 물려 전치 3주의 상처를 입었습니다. 당시 개 주인은 개 목줄을 잡고 있었지만 손쓸 틈도 없이 순식간에 벌어졌다고 합니다. 개 주인은 과실치상 혐의로 경찰에 불구속 입건됐고요. 앞서 9일 전북 고창에서는 목줄을 하지 않은 사냥개 4마리가 산책을 하던 40대 부부를 습격해 중상을 입힌 일도 있었지요. 개가 주인에게는 애교 많고 충성스러울지는 몰라도 이웃에게는 위협을 가할 수 있는 동물일 수 있습니다. 하나의 생명체로서 합당한 대우를 받을 개의 권리, 견권(犬權)이 이웃의 안전보다 앞설 순 없겠지요. e글중심(衆心)이 목줄 단속 강화부터 견권 보장까지 네티즌들의 의견을 전하면서 중앙일보 논설위원의 생각과 비교해 봤습니다.  
어제의 e글중심 ▷ [e글중심] 소방관의 눈물은 누가 닦아주나 
* e글중심(衆心)은 '인터넷 대중의 마음을 읽는다'는 뜻을 담았습니다.  

* 커뮤니티 글 제목을 클릭하시면 원문을 볼 수 있습니다.  
 
#중앙일보
 
"밖에 다닐 때는 무조건 개 목줄을 걸고 나가야 한다는 규정이 버젓이 있는데도, 법과 규정을 아에 무시하는 인종들은 어느 누구든 완전히 밟아놓아야 다른 사람들이 반드시 지킬 것이다. 이 개주인에게 미안한 일이지만 시범케이스에 걸렸다고 억울해 하시지 마시고, 살인미수 혐의로 징역 10년만 판결나면 우리나라에 개 목줄없이 데리고 나오는 얼간이들은 완전히 자취를 감출 것으로 확신함... 이러지 않으면 절대 이 문제 해결 안 됨..."

ID 'feb9****'  

#MLBPARK
“ 왜 목줄을 안 하는가?? 동네인데도 가끔 맨 목줄 많이 봅니다. 사람도 사람이지만 차에 뛰어들거나 순간적인 대처를 어떻게 하려고 그러는 건지 이해가 안 됩니다. (중략) 작은 소리만 나도 짖죠. 주인 온 줄 알고. 개는 거의 주인 관찰이 제일 중요한 일과고 취미고 말 그대로 주인 바라기인데 여건이 안 되면서 왜케 우는지 모르겠습니다. 잠시의 외로움을 달래려는 이기심에 강아지는 하루의 대부분을 외로워합니다. ”

 ID '툴풀랏' 

#네이버
“대한민국만 유일하게 소음법이 없습니다. 빠른 시일에 소음법을 안 만들고 안일하게 대처하면 나중에 어떤 일이 생길지 모릅니다. 예전에는 참고 참고 참아 왔지만 요즘 사람들은 당하고는 안 살아요. 특히 이 중에 개소음 특히 소음은 ㅅ인을 부르고 주먹다짐까지, 몇 달 전 4개월,12개월짜리가 운 다고 입 막고 때려죽이는 세상, 복잡한 세상 앞으론 똥오줌, 짧은 목줄 입마개 기저귀 안 하고 길거리 서성거리다 위험에 처할 수 있습니다 요즘 계속가 사람을 물어 뜯어 살해하고 물어 뜯고, 착각에 빠지지 마세요. 본인들에겐 애견 이지만 남에겐 가축일 뿐입니다.

ID ‘wwwa****’

#일간베스트
"정말 이 문제 국가적 차원에서 짐지하게 논의 좀 하시자 물론 문 정부에선 국민들 안전에 대해 전혀 무관심한 자들이니 기대할 게 없을테지만 애국당이라도 나서 문제제기 해보시자 (중략) 몇 일 전에도 산책하던 노부부 도사에게 물려 거의 초죽음되지 않았나 게다가 그 개주인은 구속도 안 시키고 아무튼 동네고 산이고 목줄 풀린 개들 때문에 일상생활 하기가 힘들 정도다"

 ID '혁명기념일'

#뽐뿌
"공공장소 가면 공공예절 지키는 편인데 (작은 쓰레기도 길바닥에 못버리겠음) 너도 나도 아무렇지 않게 어기는 것 보면 내가 유별난건가? 라는 생각 할 때가 많네요....아 전 애완동물을 안 키워봐서 모르지만 견주분들 제발 목줄 좀 하세요..... 목줄 없는 개가 제가 있는 방향으로 뛰어오면 발로 차야하나? 라고 진지하게 고민합니다.목줄 안 한 주인분은 개가 무슨 의도인지 아시겠지만 저는 몰라요.. 개가 아닌 사람이니까요"
 

 ID ‘솔방울탄’

#외방커뮤니티
"요즘 실내에서만 운동하기 지루해서 공원에서 조깅하거든 목줄 안 한 개를 매일 3마리 이상 봐...그 공원에서만 ㅋㅋㅋ 저녁에 많길래 새벽 시간에는 좀 덜하겠지 싶어서 운동을 새벽에 하거든?ㅋㅋㅋ 새벽 6시쯤...근데 이때도 목줄 안 풀고 개랑 같이 뛰는 사람들 있더라 오늘도 어떤 아저씨가 자기 개 데리고 나왔는데 ㅋㅋ 물론 목줄 없이 ㅎ 전혀 개 신경을 안 씀 내가 무서워하는데도 걍 운동기구 쓰는데만 집중하더라."

 IP :  .95 

#네이버블로그
"개목줄을  했다면 저런 일이 없었을거다. 그렇다고 교사의 행동이 올바른건 아냐. 개목줄을 하지 않고 밖으로 나와서 생긴거잖아. 개목줄을 하라고  말했는데 아마 교사의 말을 무시하는 말을 하니까 저런 일이 벌어진거지. 둘 다 잘못했지만 전적으로 개목줄을 하지않고 밖으로 나온 사람 잘못이 크지."

 ID '어 쭈' 


정리: 이유진 인턴기자
중앙일보 논설위원 생각은
 
 개가 사람을 공격하는 일이 잦아지고 있습니다. 개 주인들은 한결같이 "내 개가 사람을 물지는 몰랐다"고 합니다. 하지만 개는 엄연히 늑대의 후손입니다. 야생성과 공격 본능이 남아 있습니다. 주인에겐 귀엽고 사랑스러운 반려견일지 몰라도 타인에겐 맹수가 될 수 있습니다. 그럼에도 종종 목줄이나 입마개를 하지 않고 개를 데리고 다니는 사람들을 봅니다. 개 배설물을 제대로 수거하지 않는 사람들도 많습니다.
 가끔 개를 학대하는 뉴스가 전해집니다. 그럴 때마다 개 주인들은 자기 일처럼 흥분하곤 합니다. 개의 권리가 지켜지지 않는다면서요. 하지만 개가 아무리 소중해도 사람보다 우선일 순 없습니다. 개가 사람과 안전하게 공존하는 사회를 만들 책임은 일차적으로 견주들에게 있습니다. 개가 사람에게 잘해야 사람들도 개와 견주를 존중하게 될 것입니다.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