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경필, 인천공항으로 급거 귀국..."아버지로서 참담"

남경필 급거 귀국. [연합뉴스]

남경필 급거 귀국. [연합뉴스]

유럽 출장길에 올랐다가 아들의 마약 투여 혐의가 경찰에 적발돼 급거 귀국한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19일 오전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감색 정장에 운동화를 신고 공항 출국장에 나온 남 지사는 기자들과 만나 "먼저 국민들께 죄송하다는 말씀밖에 드릴것이 없다"며 "도지사로서 경기도민들과 국민들께 이런 불미스런 일이 또 일어나도록 된 것에 대해 사과의 말씀 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서 "한편으론 아버지로서 무한한 책임을 느낀다"며 "다시한번 사과드린다"고 밝히고 재차 고개를 숙였다.
 
앞으로의 정치적인 거취에 대한 질문에 남 지사는 "오늘 경기도청에서 또 정식 기자회견이 예정돼있다"며 "차차 말씀드리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당 내에서도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바른정당과 관련해 해줄 말 없느냐'는 질문에 그는 "차차 말씀 드리도록 하겠다"며 "오늘은 국민들께 죄송하단 말씀, 아버지로서 책임감과 참담함 느낀다는 말씀 드린다"고 말했다.
남경필 급거 귀국. [연합뉴스]

남경필 급거 귀국. [연합뉴스]

남경필 급거 귀국. [연합뉴스]

남경필 급거 귀국. [연합뉴스]

남 지사의 장남 남모씨는 중국에서 필로폰 4g을 속옷에 숨겨 밀반입해 강남구 자택에서 수차례 투약한 혐의로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남씨는 현재 서울 성북경찰서 유치장에 입감돼 있다. 아들의 면회를 언제 갈지에 대한 질문에 남 지사는 "도청 공직자들에게 흔들림 없이 일해달라는 당부를 전달하고서 상황을 보면서 결정하겠다"고 대답했다.
 
남 지사의 아들에 대해서는 경찰이 18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남씨는 이날 중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서울중앙지법에서 받을 전망이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