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로마 시내 공원서 50대 女 성폭행 뒤 결박된 채 발견

[중앙포토]

[중앙포토]

 
이탈리아 로마 시내 한복판에서 50대 외국인 여성이 성폭행을 당한 채 나체로 발견돼 충격을 주고 있다.
 
18일(현지시간) 현지 매체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로마의 유명 공원 중 한 곳이 빌라 보르게세에서 57세 독일 여성이 입에 재갈이 물리고, 벌거벗은 상태로 기둥에 묶인 채 발견됐다.
 
이 여성은 때마침 공원을 지나던 택시 운전사의 도움으로 위기에서 벗어났다.
 
6개월 전부터 독일에 체류해온 이 여성은 경찰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현재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범행 현장 근처에서 여성의 옷을 수거했다.
 
경찰 조사에서 여성은 20세 안팎의 외국인으로 보이는 남성에게 공격을 당했고, 현금 40유로도 빼앗겼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범행 증거를 찾기 위해 수 시간에 걸쳐 공원을 수색했다. 빌라 보르게세 공원은 로마 시민이 즐겨 찾는 공원 중 한 곳이지만, 심야에는 인적이 드물고 노숙자들이 종종 머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