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국, 북한 미사일 도발에 "안보리 결의 위반" 비판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 [사진 중국 외교부 홈페이지]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 [사진 중국 외교부 홈페이지]

북한이 15일 유엔 안전보상이사회(안보리)의 새 대북제재 결의 통과 이후 첫 미사일 도발을 감행한 데 대해 중국이 강력히 비판했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의 미사일 도발에 대해 "북한이 안보리 결의를 위반하고 탄도미사일 기술을 이용해 미사일을 발사하는 것에 반대한다"고 말했다.  
 
화 대변인은 북한의 도발 이후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이 중국과 러시아도 행동에 나서야 한다며 대북압박을 촉구한 데 대해서는 북핵 문제의 직접 당사국은 북한과 미국이라며 반박했다.
 
화 대변인은 "한반도 정세가 복잡, 민감하고, 엄중하다"면서 "유관 각국이 모두 자제하고 한반도 긴장 정세를 악화하는 행동을 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그는 "중국은 안보리 결의를 이행하고 있다"면서 "북핵 문제의 본질은 중국이 아니고 한반도 긴장을 고조시키는 것 역시 중국이 아니다"라고 전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