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후시딘 등 바르는 항생제 제대로 사용하는 다섯 가지 팁

상처가 생길 때 바르는 후시딘 등 연고·크림에는 항생제가 들어있다. 약국에서 쉽게 살 수 있지만 잘못 쓰면 부작용이 생길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중앙포토]

상처가 생길 때 바르는 후시딘 등 연고·크림에는 항생제가 들어있다. 약국에서 쉽게 살 수 있지만 잘못 쓰면 부작용이 생길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중앙포토]

상처가 생기면 흔히 후시딘 같은 연고를 바른다. 이런 연고·크림은 세균 증식을 억제하고, 세균의 구성 성분을 파괴해 상처를 치유하고 2차 감염을 예방한다. 이런 상처 연고의 주요 성분은 항생제다. 일반인도 약국에서 쉽게 살 수 있지만 잘못 쓰면 부작용이 생길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14일 발표한 '바르는 항생제 올바른 사용법' 중 알아두면 좋은 점들을 정리했다.
 

식약처 바르는 항생제 올바른 사용법 안내
상처 연고·크림 등 일반·전문의약품 다수

일주일 써도 낫지 않으면 의사·약사 상담을
넓게 바르면 전신 독성 유발, 적게 발라야
임신·수유 중이거나 1세 미만은 특히 주의

1. 일반의약품도 증상 따라 성분 골라야  
바르는 항생제는 크게 약국에서 살 수 있는 일반의약품과 의사의 처방을 받아야 하는 전문의약품으로 나뉜다. 일반의약품은 주로 상처·화상을 치료하는 데 사용된다. 주요 성분은 무피로신·푸시딘산·겐타마이신·바시트라신 등이다. 일반인이 자주 찾는 후시딘의 주요 성분은 푸시딘산으로 상처와 모낭염·종기 등 피부질환을 치료하는 데 쓰인다. 전문의약품은 클린다마이신·에리스로마이신 등으로 대게 여드름 치료에 사용한다. 바르는 항생제는 성분에 따라 작용하는 세균이 다르다. 일반의약품을 선택할 때도 전문가의 조언을 듣고 증상에 맞는 약을 선택해야 한다.
 
바르는 항생제 성분 및 효능 효과. [자료 식품의약품안전처]

바르는 항생제 성분 및 효능 효과. [자료 식품의약품안전처]

2. 일주일 써도 낫지 않으면 의사·약사 상담을
바르는 항생제는 되도록 짧게 쓰는 게 좋다. 특히, 일반의약품을 일주일쯤 썼는데도 효과가 없으면 사용을 중지하고 의사·약사의 상담을 받는 게 바람직하다. 세균은 항생제로부터 자신을 스스로 보호하기 위해 빠르게 변한다. 같은 종류의 항생제를 오래 쓸수록 세균이 항생제 내성이 생겨 약효가 나타나지 않을 수 있다.
 
3. 눈 주위에는 바르면 않는 것 좋아 
바르는 항생제는 상처 깊이나 바르는 부위에 따라 약물이 흡수되는 정도가 다르다. 따라서 사용설명서를 잘 읽고 정해진 부위에 적정량만 발라야 한다. 특히, 눈 주위에는 바르지 않아야 한다. 약이 묻은 손으로 눈을 비비는 경우도 부작용이 생길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상처 연고는 바르는 항생제
4. 넓게 바르면 전신 독성 유발할수도
바르는 항생제는 크기가 작은 상처에만 사용하는게 바람직하다. 약을 넓게 바르면 성분이 몸에 더 많이 흡수돼 자칫 전신 독성을 유발할 수 있다. 특히, 겐타마이신 등 아미노글리코사이드계 성분은 광범위하게 바를 시 난청 등 부작용을 유발할 수 있다. 필요 시 반드시 전문가와 상의해야 한다.
 
상처 연고는 넓게 바르면 전신 독성을 유발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중앙포토]

상처 연고는 넓게 바르면 전신 독성을 유발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중앙포토]

5. 임신·수유 중인 여성, 1세 미만 영아는 특히 주의
임신·수유 중인 여성에서 바르는 항생제의 안전성은 아직 확실히 밝혀지지 않았다. 전문가와 상담해 치료가 꼭 필요한 경우에만 제한적으로 사용하는 게 바람직하다. 1세 미만의 영아는 간기능이 손상될 위험이 있어 되도록 쓰지 않는 게 좋다. 이 외 일반인도 항생제를 쓰고 ▶화끈거림 ▶찌르는 듯한 통증 ▶가려움 ▶발진 등의 피부 과민반응이 나타나거나 상처·화상이 덧나면 즉시 의사나 약사와 상의하는 게 좋다. 
 
박정렬 기자 park.jungryul@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