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고속도로 ‘노면 유도선’ 일반 도로에도 설치

고속도로 교차로 구간에만 설치돼있던 노면 유도선이 일반 도로에도 설치된다. 내비게이션, 표지판에도 유도선이 표시되도록 할 계획이다.국토교통부와 경찰청은 복잡한 일반도로 교차로에 노면색깔 유도선(유도선)을 설치하겠다고 12일 밝혔다. 
 
유도선은 지난 2011년부터 고속도로 일부 구간을 대상으로 시범 설치하여 운영해왔다. 그 결과 사고 감소 효과가 큰 것(27%)으로 분석돼 이를 확대해 적용하기로 한 것이다. 
 
네비게이션에 표시된 유도선 예시. [경찰청]

네비게이션에 표시된 유도선 예시. [경찰청]

유도선을 내비게이션, 표지판에도 함께 표출하여 상호연계체계를 구축한다. 또 설치대상 교차로는 사고자료, 내비게이션 경로 재탐색지점 분석자료 등 빅데이터를 활용해 선정할 계획이다. 유도선 설치 대상 교차로는 경찰청ㆍ도로교통공단(사고지점 현황자료), 내비게이션 회사(경로 재탐색 지점 자료)에서 보유 중인 자료를 분석해 선정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이성훈 도로운영과장은 “유도선 설치가 활성화되면, 운전자가 복잡한 교차로에서 진행방향을 쉽게 찾을 수 있고, 교통 사고감소 효과도 클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영익 기자 hanyi@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