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일야화(前日野話)] SK, 안타는 쓰레기?

일러스트 이장혁 인턴기자

일러스트 이장혁 인턴기자



#키워드로 살펴본 
SK의 역대 한 시즌 팀 최다홈런 신기록(215개)
 
#최정
올 시즌 40홈런을 기록한 SK 타선의 중심
프로야구 역대 5번째로 2년 연속 40홈런
'소년장사'에서 '홈런공장 공장장'으로
 
#이마양  
종전 팀 최다홈런은 2003년 삼성의 213개
이승엽(56개)-마해영(38개)-양준혁(37개) 
'이마양 트리오'가 131개(61.5%) 합작


#정동맥
삼성에 '이마양'이 있었다면 SK에는 '정동맥'
최정(40개)-한동민(29개)-로맥(25개)
'정동맥 트리오'가 94개(43.7%) 합작
이밖에도 김동엽(20개), 나주환(19개)
 
#홈런공장(#개이득)
SK는 홈인 문학구장에서 홈런 118개(54.9%)
반면 SK 투수진이 허용한 홈런은 78개

 
#타율(#상남자) 
홈런은 1위지만, 타율은 10위(0.269)
SK 팀 안타 1193개 중 홈런이 18%
(※비교:LG는 안타 중 홈런이 7.7%)
 
정리/ 김원 기자, 일러스트/ 이장혁 인턴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