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분양 포커스] 바로 옆엔 유치원·초교, 뒤엔 산·공원

항동 한양수자인 와이즈파크 
 
중견 건설사인 한양이 오늘(8일) 서울 구로항동지구 5블록에 서울 항동 한양수자인 와이즈파크(투시도)를 분양한다. 지하 1층~지상 18층 9개 동, 전용면적 76~106㎡ 634가구로 항동지구 안에서 규모가 가장 크다. 주택 타입이 틈새평형을 포함해 중소형에서 대형까지 다양하다. 여기에다 알파룸, 4베이(Bay) 4룸(Room) 이상의 평면 구조로 설계해 공간 활용도를 높였다. 초등학교·유치원 예정 부지가 단지와 바로 맞닿아 있어 도보통학 환경이 안전하다.
 
단지는 또한 ‘숲세권’ 입지를 자랑한다. 뒤편에 천왕산과 천왕도시자연공원이 있고, 근린공원 푸른수목원(약 10만㎡)도 가깝다. 와이즈파크 분양 관계자는 “공공택지지구인 항동지구에 위치해 분양가 상한제 적용을 받는다”며 “구로지역은 신규 아파트 공급이 적고 서울·부천·광명 생활권을 공유할 수 있어 미래가치가 높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서울 구로구 경인로 110에 있다.
 
문의 1588-6525
 
박정식 중앙일보조인스랜드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