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고양시, 행주산성 등에서 9~10일 '행주문화제' 개최



【고양=뉴시스】이경환 기자 = 경기 고양시는 9~10일 '시민과 함께 하는 역사문화축제'를 주제로 행주산성과 고양어울림누리, 화정 문화의 거리 등지에서 '제30회 고양 행주문화제'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축제는 9일 오전 9시 충장사부터 행주대첩비까지 1.6km의 길을 따라 걷는 '행주대첩 역사기행'을 시작으로 정동일 문화재 전문위원과 전문해설가들과 함께 행주산성 일대를 둘러보며 행주대첩의 숨은 이야기와 고양의 역사를 듣고 체험할 수 있는 순으로 마련된다.

같은 날 오후 3~6시에는 덕양거리를 걷는 ‘시민 퍼레이드’가 진행된다.

퍼레이드에는 문화예술단체들을 비롯한 '고양 고양이', '가와지볍씨' 등 캐릭터와 거대인형, 42개 시민참여팀 200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퍼레이드 구간 곳곳에 버스킹존, 워터플레이존, 키즈존 등이 설치돼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오후 7시부터는 덕양구청 앞 특설무대에서 울랄라세션, 정수라 등 초대가수와 고양시립합창단, 고양신한류예술단의 공연이 열린다.

특히 시는 음악회 이후 예정돼 있던 불꽃쇼를 평화통일 메시지를 담은 '화이어레터' 점화로 변경했다.

10일 오후 2∼5시 화정문화광장에서는 음악, 퍼포먼스, 전시 등 다양한 장르의 '신한류예술단 페스티벌'도 열린다.

이어 오후 6시 어울림누리 특설무대에서는 조항조, 추가열 등 초대가수 공연과 함께 ‘고양시민가요제’가 열린다. 문화제 기간 오후 6∼11시 행주산성에 야간조명을 설치해 색다른 볼거리도 제공한다.

lkh@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