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몽골 대통령 만난 문재인 대통령 "한·몽골 관계 획기적인 발전 기대"

몽골 바툴과 대통령과 인사하는 문재인 대통령. [연합뉴스]

몽골 바툴과 대통령과 인사하는 문재인 대통령. [연합뉴스]

러시아 정부가 주최하는 동방경제포럼 참석차 블라디보스토크를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오후(한국시간) 바툴가 대통령과 회담을 가졌다.  
 
문 대통령은 이날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회담 후 블라디보스토크 극동연방대학교에서 바툴가 대통령을 만났다.  
 
문 대통령과 바툴가 대통령은 서로 취임을 축하하는 것으로 첫인사를 나눴다.  
 
문 대통령은 "대통령께서 적폐청산과 개혁을 하고 있는데, 그 점에서 저와 비슷한 점이 있는 것 같다"며 "한국과 몽골은 민족적으로나 언어적으로나 비슷한 점이 많고 역사적으로 지리적으로 가까운 이웃이어서 친근감이 든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 내에 많은 몽골인들이활동하면서 한국의 경제발전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오늘 회담으로 개인적 신뢰 관계를 증진시키고 또 양국 관계 발전을 위한 토대를 구축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취임 시기가 비슷해 짧지 않은 기간 동안 임기를 같이 하게 되는데, 그동안 한국과 몽골 관계를 획기적으로 발전시킬 수 있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바툴가 대통령은 "그동안 한국 대선 기간 내내 계속해서 관심을 가졌다"면서 "저도 이제 정치인으로서 몽골인들이 가장 많이 주재하고 있는 한국에 대한 많은 관심을 두고 있다"고 화답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