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ㆍ30 투표율 18대 대선보다 올랐다…40대 이상은 하락

 19대 대선에서 20대와 30대의 투표율은 18대 대선(2012년)보다 상승한 반면, 40대 이상은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6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같은 내용이 포함된 19대 대선 투표율 분석 결과를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19대 대선에서 19세와 20대의 투표율은 76.2%로 18대 대선(69%)보다 7.2%포인트 상승했다. 30대도 74.2%로 18대 대선(70%)보다 4.2%포인트 높았다.
반면 40대와 50대는 각각 74.9%, 78.6%로 18대 대선(40대 75.6%, 50대 82.0%)보다 낮았다. 60대 이상(79.1%)도 18대 대선(80.9%)보다 소폭 하락했다.
 
더불어민주당의 '슈퍼문 유세단'이 지난 5월 대선 하루 전 광화문광장에서 선거송에 맞춰 율동을 하고 있다.[중앙포토]

더불어민주당의 '슈퍼문 유세단'이 지난 5월 대선 하루 전 광화문광장에서 선거송에 맞춰 율동을 하고 있다.[중앙포토]

연령별 투표율에서는 60대가 84.1%로 가장 높았다. 이어 70대(81.8%), 50대(78.6%), 20대(76.1%), 40대(74.9%), 30대(74.2%)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대선에서 처음 투표권이 부여된 19세의 투표율은 77.7%로 기록됐다.  
지난 4월 경기도 평택에서 유권자들에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 지지 유세에 나선 한국당 유세단[중앙포토]

지난 4월 경기도 평택에서 유권자들에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 지지 유세에 나선 한국당 유세단[중앙포토]

 
성별로는 여성(77.3%)이 남성(76.2%)보다 높았으며 성별과 연령대를 합쳐서 보면, 70대 남성(86.1%)이 가장 높은 투표율을 보였다.  
 
또 남성 투표율 상위 3개 지역은 광주(80.6%), 세종(80.4%), 전북(78.9%), 여성 투표율 상위 3개 지역은 광주(82.3%), 세종(79.6%), 울산(79.4%)으로 남녀 모두 광주에서 투표율이 가장 높았다.
사전투표율이 높은 지역은 남성과 여성 모두 세종(37.1%, 31.9%), 전남(37.1%, 31.0%), 광주(36.8%, 30.7%)였다.
 
이번 분석은 전체 선거인 4243만2413명 중 436만4417명(전체 선거인의 10.3%)을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표본조사 투표율(76.8%)은 실제 투표율(77.2%)과 0.4% 포인트 차이가 있었다.  
유성운 기자 pirat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