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BBC "이동국을 주목하라…월드컵 열릴 때 39살"

이란과의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예선 경기 중 슈팅을 놓치자 아쉬워하는이동국.[연합뉴스]

이란과의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예선 경기 중 슈팅을 놓치자 아쉬워하는이동국.[연합뉴스]

 
한국 축구 대표팀이 2018 러시아월드컵 본선 진출을 확정 지으면서 영국 BBC방송이 한국 대표팀의 주요 선수로 이동국(38)을 꼽았다.
 
6일(한국시간) BBC는 현재까지 본선 진출이 확정된 8개국 대표팀을 분석했다. 그러면서 한국 대표팀 선수 중에서는 손흥민, 이동국을 언급했다. 
 
BBC는 '한국 대표팀 중 가장 눈에 띄는 이름'이라며 손흥민을 먼저 언급했으나 2016년 이후 A매치에서 1골만 넣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최종 예선 경기에서 교체 출전한 이동국을 주목하라"고 말했다. 이동국은 이날 열린 우즈베키스탄과의 최종 예선 원정경기에서 후반 33분 교체 투입돼 유효슈팅 1개를 포함해 3개의 슈팅을 시도해 눈길을 끌었다. 
 
BBC는 "러시아월드컵이 열리는 내년 이맘 때 이동국의 나이는 39살이 된다"면서 이동국이 지난 19년간 105번의 A매치에 출전했다고 소개했다.
 
BBC는 또 한국이 2002년 월드컵에서의 성공을 재현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번 예선에서도 10경기 중 4번의 승리와 11골만을 수확했으나 이란에 이어 조 2위를 차지해 본선에 진출했다고 설명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