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우즈베키스탄] 시리아, 이란과 1-1…한국-우즈베키스탄은 0-0

이란 테헤란 아자디스타디움

이란 테헤란 아자디스타디움

시리아와 이란이 1대1로 전반전을 마무리했다.  
 
시리아는 6일 자정(한국시간) 이란 테헤란 아자디스타디움에서 열리고 있는 2018년 FIFA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10차전에서 전반 13분 선제골을 뽑아냈다. 이어 이란도 1골을 넣어 동점을 기록했다.  
 
본선행을 확정한 이란은 '무패-무실점' 기록을 목표로 10차전에 나섰지만, 전반 13분 만에 무실점 행진이 깨졌다.  
 
한국은 우즈베키스탄과 0대0으로 전반을 마무리했다.  
 
이란과 시리아전은 동시간대 열리고 있는 한국-우주베키스탄전과 뗄 수 없다. 한국이 우즈베키스탄에 이기지 못하면 경우의 수가 복잡해진다.  
 
한국이 우즈베키스탄에 비길 경우 시리아가 승리한다면 한국과 시리아는 승점이 같지만 골 득실에서 시리아가 앞서 시리아가 2위, 한국이 3위를 차지한다. 시리아가 이란에 패하면 한국은 2위를 지킨다.  
 
한국이 우즈베키스탄에 패하면 4위로 밀려날 수도 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