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열려라 공부+] 학생부 교과 성적 100%와 수능 최저학력 기준 적용

일반 전형(학생부)

 
일반 전형(학생부)은 학생부 교과 성적을 100% 반영하는 전형이다. 수원대 수시 전형 가운데 유일하게 수능 최저학력 기준을 반영한다.
 
수능 최저학력 기준은 지원 계열 구분 없이 국어·수학(가/나형)·영어 과목 중 상위 두 과목의 합이 8등급 이내, 한국사 6등급 이내다.
 
모집 인원은 지난해 151명에서 94명 늘어난 245명이다.
예체능계열을 제외한 모든 모집 단위에서 선발하기 때문에 이 전형을 준비하는 수험생에게 유리한 조건이 될 수 있다.
 
모집 인원이 증가한 만큼 학생부 교과 성적이 다소 부족하더라도 수능 최저학력 기준만 충족할 수 있다면 지원을 고려해볼 만하다.
 
글=강태우 기자 kang.taewoo@joongang.co.kr, 사진=프리랜서 김정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