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ONE SHOT] 5만원이면 충분하다… 비행기 좌석 업그레이드 팁 5

디자인=김은교 디자이너
비행기 좌석 업그레이드 팁 5가지

#01 티웨이 항공의 ‘사전 좌석 지정 서비스’는 여행 전 원하는 창가 자리와 편안한 좌석을 미리 지정하는 서비스로. 편안한 맨 앞 좌석, 창가 자리 등을 예약할 수 있다.
#02 진에어는 기존 이코노미 좌석보다 넓은(15~16cm) ‘지니 플러스 시트’ 서비스를 운영 중이다. 지니 플러스 시트 예약 시 수하물도 먼저 하기 할 수 있다.
#03 아시아나항공은 새로 도입하는 A350 항공기에 한해 이코노미 좌석을 넓힌 ‘이코노미 스마티움’ 서비스를 운영 중이다. 우선 탑승 및 라운지 이용 등 별도 서비스가 제공된다.
#04 피치항공의 스페이스 시트 옵션은 자신의 좌석 옆(또는 양옆) 빈 좌석을 자신의 공간으로 사용할 수 있는 선택 서비스로, 예약한 항공편에 빈 좌석이 생기면 이용할 수 있다.
#05 에어아시아는 항공기 앞쪽 구역을 저소음 구역으로 지정해 운행하고 있다. 저소음 구역은 10세 미만 어린이는 이용이 불가하고, 부드러운 조명을 사용해 차분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관련기사
관련기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