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잿방어와 대방어의 계절, 포항 바다서 즐기는 이색 물회

아침저녁으로 날씨가 많이 선선해진 가운데, 주말을 이용해 바닷가로 마지막 여름휴가를 떠나는 이들이 많다.
 
이들의 발걸음을 사로잡고 있는 휴가지는 단연 산과 바다가 있는 경상북도 포항이다. 빼어난 자연경관은 물론 죽도시장, 영일대해수욕장, 호미곶, 구룡포 근대문화역사 거리 등 가 볼만한 곳이 다양하며 먹거리도 풍성하다.
 
특히 백사장으로 이루어진 영일대해수욕장은 포항대표 해수욕장으로 이름나 있어 가족단위 여행객에게 적합한 곳이다. 도심권에 위치해 각종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으며 주변 음식점에서 즉석 생선회를 맛 볼 수도 있다.
 
이러한 영일대해수욕장 인근에 위치한 ‘아리랑회식당’은 여행객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잿방어와 대방어를 선보이고 있다. 이곳은 영일대해수욕장 끝자락에 위치해 탁 트인 바다를 바라보며 신선한 회를 즐길 수 있으며 포항물회 지정점으로 선정된 포항 맛집이다.
 
대표 메뉴는 물회와 매운탕이다. 주로 낮에는 잿빛방어와 대방어를 이용한 물회가 인기이며 저녁에는 방어가 인기를 얻고있다. 특히 방어는 엄격한 기준을 적용해 강원도에서 직접 공수해오고 있어 신선함이 남다르며 질 높은 게르마늄 돌을 사용해 직접 숙성하기 때문에 비린내가 없고 무르지 않아 쫄깃하고 맛이 좋다.
 
각종 뉴스와 '모닝와이드' 등 다수의 매체에 소개된 바 있으며, 포항을 방문하는 연예인들이 꼭 한 번은 찾는 포항 횟집으로 잘 알려져 있다. 최근 SBS 인기예능 '싱글와이프'에 등장하며 더욱 많은 고객들이 식당을 찾고 있다.
 
제주그랜드호텔 출신의 셰프가 직접 조리와 운영을 책임지는 명품 회식당답게 전복, 멍게 등 다양한 해산물이 먹기 좋게 손질된 화려한 기본찬이 먼저 눈과 입을 사로잡는다. 주문 즉시 싱싱한 활어로 조리하는 물회와 매운탕은 담백한 맛으로 수많은 단골을 확보하고 있다.
 
아리랑회식당 관계자는 "포항을 대표하는 먹거리인 포항물회 지정점으로 MSG를 일절 사용하지 않은 건강하고 맛 좋은 음식을 고객들에게 선보이고 있다"며 "식당을 방문한 고객들의 수많은 후기가 '아리랑회식당'의 가장 큰 재산"이라고 말했다.
 
한편, 포항 횟집 ‘아리랑회식당’은 방어회 주문 시 방어물회를 서비스로 제공하고 있으며 관련 자세한 정보와 예약 등에 내용은 전화 문의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