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화진, 메타비스타와 액체수소기술 관련 공동개발 계약 체결

㈜화진과 ㈜메타비스타가 액체수소기술과 관련된 포괄적 공동사업 계약을 체결하고 현(現) 정부의 신재생 에너지 공약과 발맞춰 혁신 에너지 기업으로 발돋움한다는 소식이다.
 
㈜화진은 현대자동차 제1차 벤더 기업이자 자동차 내외장부품 전문회사로 원천기술 확보 노력과 더불어 휴대폰, 노트북 등을 개발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다양한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메타비스타는 액체수소 및 극저온 기술 기반 수소에너지 토탈 솔루션을 제공하는 수소에너지 전문 기업으로 NASA와 협력체계를 갖추고 공동 연구를 이어가고 있다.
 
 
㈜메타비스타는 이번 계약으로 액체수소 및 극저온 기술 연구개발에 탄력을 받고, 더욱 큰 힘을 쏟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화진 역시 기존의 자동차 사업과 더불어 메타비스타의 액체수소에너지 관련 기술 및 연관 기술들을 상용화하고 사업 영역을 확장하는 등 자동차 부품업체의 한계를 벗어나 신성장 동력을 확보하게 된다.
 
한편 ㈜메타비스타는 최근 액체수소운송선 및 극저온 기술과 관련 (사)한국선급과 상호협력 공동개발양해각서(MOU)를 체결했으며 한국원자력연구원과 수소저장 및 활용 기술 상용화를 위한 상호협력협약(MOA)을 체결하는 등 수소 연구에 매진하고 있다.
 
특히 오는 9월 19일 ‘1st Korean Hydrogen Economy Roadmap and MetaVista’s strategy’을 개최하고, 액체수소, 극저온 전문가 ㈜메타비스타 백종훈 대표를 비롯한 메사추세츠공과대학(MIT)에서 극저온학 박사학위를 받은 홍익대학교 장호명 교수, 미국 NASA 케네디우주센터 책임연구원 및 차세대 극저온연료운용 시스템 매니져 윌리엄 노타도네이토, 미국 NASA 케네디우주센터 수석연구원 제임스 페스마이어, 고등에너지연구소 소장인 알리 라이시의 강연과 함께 한국 수소경제 실현을 위한 로드맵을 제시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