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다음달 청와대 앞길에 자전거 도로 열린다

청와대 앞길 자전거 도로 신설. [연합뉴스]

청와대 앞길 자전거 도로 신설. [연합뉴스]

서울시가 다음달 중순까지 청와대 앞길 510m 구간에 폭 1.2m의 자전거 전용차로를 만든다고 30일 밝혔다.  

 
서울시는 경복궁을 중심으로 기존 자전거도로와 연계해 청와대 앞-삼청동-광화문-효자동-청와대 앞 분수대를 잇는 'ㅁ'자형 자전거 길을 만든다.  
 
시 관계자는 "6월 청와대 앞길을 전면적으로 개방함에 따라 내국인은 물론, 외국인 방문객까지 크게 늘어났다"며 "친환경 단거리 교통수단인 자전거가 다닐 수 있는 전용차로를 만들어 시민 접근성을 높이려 한다"고 설명했다.  
 
'자전거 전용차로'는 자동차가 다니는 차로에 만든 자전거길로 페인트 등으로 안전 표시를 한 것이다.  
 
'자전거 전용도로'는 펜스나 경계석 등으로 일반 차로와 물리적으로 분리한 자전거길이다. '자전거 겸용도로'는 차로가 아닌 보도에 조성한 길이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