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美 "안보리 긴급회의서 北규탄 성명 제안"

안보리 회의 [사진 유엔 홈페이지]

안보리 회의 [사진 유엔 홈페이지]

미국이 29일(현지시간) 오후 열린 안보리 비공개 긴급회의에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규탄하는 성명 채택을 제안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안보리는 이날 오후 4시 30분쯤부터 비공개 긴급회의에 들어갔다.
 
미국이 제안한 성명 초안에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는 무모한 행위이자 다른 안보리 회원국(일본)에 대한 위협이기에 북한의 즉각적인 도발 중단을 촉구하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또 모든 핵무기와 현존하는 핵 프로그램을 완전히 폐기할 것과 추가적인 핵실험·도발 중단을 촉구했다. 그러나 북한에 대한 안보리 차원의 새로운 제재 결의 언급은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의 이번 성명은 안보리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통상적으로 대응해온 언론성명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인다고 통신은 전했다.  
 
미국이 제안한 성명 채택을 위해서는 15개 안보리 이사국의 동의가 필요하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