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입 내비게이션] 항공운항계열, 졸업 후 공군 장교 임관

영남대는 ‘프라임사업’에 선정돼 국비 450억원을 지원받아 미래 산업 수요에 맞는 인재를 집중 육성한다. [사진 영남대]

영남대는 ‘프라임사업’에 선정돼 국비 450억원을 지원받아 미래 산업 수요에 맞는 인재를 집중 육성한다. [사진 영남대]

영남대학교의 2018학년도 수시모집인원은 총 3383명(정원 외 282명 포함, 2018학년도 입학정원 4552명)으로 지난해 3136명보다 소폭 확대됐다. 수시모집 전형별로는 학생부교과 전형으로 2397명, 학생부종합 전형으로 646명을 선발한다. 실기위주 전형에서는 340명을 선발한다.
 
영남대는 9월 11~15일 2018학년도 수시모집 원서 접수를 실시한다. 면접고사는 10월 21일과 28일 전형별로 나눠 진행된다. 예·체능계열 실기고사는 10월 13일과 14일까지 각각 실시한다. 합격자는 12월 13일 발표할 예정이다(예·체능계열은 11월 10일).
 
영남대는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는 학생부교과전형(특성화고교졸업자전형 제외) 전체 모집단위에서 국어, 수학(가/나 형), 영어, 탐구(사회/과학 중 2과목)영역 및 한국사에 응시해야 한다. 단, 의예과는 수학 ‘가’형과 과학탐구를 지정했고, 예·체능계열은 수능 4개 영역 중 3개 영역 이상을 응시해야 한다. 공군 조종장학생을 모집하는 인문자율전공학부(항공운항계열)와 군사학과는 별도 모집요강에 의해 선발하며 학생부종합전형, 실기위주전형 및 특성화고교졸업자전형은 수능 응시 여부와 관계없이 지원 가능하다.
 
영남대는 2018학년도 수시모집에서 잠재능력우수자전형(학생부종합) 모집인원을 확대한다. 지난해 300명에서 올해 수시에서는 501명을 선발한다. 1단계에서 학생부성적과 서류전형으로 모입인원의 300%(3배수)를 선발하며, 2단계에서 면접시험 점수를 합산해 최종 합격자를 선발한다.
 
영남대는 교육부 ‘프라임사업’에 선정돼 국비를 지원받아 미래 산업 수요에 맞는 인재를 육성한다. 미래 성장 동력인 자동차와 로봇 분야 인재 육성을 위해 2017학년도에 ‘자동차기계공학과’와 ‘로봇기계공학과’를 신설하고 신입생을 모집했다. 자동차기계공학과는 90명 정원에 이번 수시에서 58명을 선발하고, 로봇기계공학과는 60명 정원에 38명을 선발한다.
 
천마인재학부, 항공운항계열, 군사학과는 진로가 탄탄하고 장학 혜택도 파격적이어서 관심을 끈다. 천마인재학부 정책과학전공은 30명 정원에 이번 수시에서 26명을 선발한다. 입학생 전원에게 입학금과 4년간 수업료 전액, 매학기 교재비 120만원, 단기 해외어학연수 1회 경비 전액이 장학금으로 지원된다. 로스쿨트랙, 행정고시트랙, 공인회계사트랙을 운영해 입학부터 목표 지향적 교육을 실시한다. 동문 국회의원, 고위공무원, 법조인, CEO 등과의 교류와 멘토링을 제공하는 ‘아너스클럽’과 ‘평생지도교수제’가 운영된다.
 
또 인문자율전공학부 항공운항계열(공군조종장학생)은 공군과 협약을 통해 국내 최초로 인문·사회계열에서 공군조종사가 될 수 있는 길을 열었다. 합격자 전원에게 입학금과 4년간 수업료 전액을 지급한다. 졸업 시 경제금융학부, 무역학부, 경영학과 중 한 개의 학사학위를 취득하며 공군 장교로 전원 임관된다. 비행교육 수료 후 공군조종사로 복무할 수 있다.
 
군사학과는 육군과 협약을 통해 입학금과 4년간 등록금 전액에 해당하는 ‘군 가산복무지원금’이 지급되며 졸업 후 육군 장교로 전원 임관된다.
 
이재운 입학처장

이재운 입학처장

영남대는 최근 5년간 대학특성화(CK), 학부교육선도대학(ACE), 두뇌한국(BK)21+, 산학협력선도대학(LINC), 고교교육정상화기여대학 등 정부가 지원하는 대형 재정지원사업에 선정됐다. 특히 ‘산업연계 교육활성화 선도대학 지원사업(프라임사업)’에 선정돼 지난해부터 3년간 450억원을 지원받는다.
 
김승수 객원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