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국 남부 홍수에서 구조된 '스마일 돼지' 패러디 봇물

[사진 싼리(三立·SETN)]

[사진 싼리(三立·SETN)]

중국 남부 광시장족자치구의 재난현장에서 구조된 '스마일 돼지'가 중국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29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 등 현지매체에 따르면 이달 들어 계속된 폭우로 물에 잠긴 중국 광시장족자치구 친저우의 한 돼지농장에서 지난 17일 새끼 돼지 한마리가 구조대원들의 의해 구조됐다.
[사진 싼리(SETN)]

[사진 싼리(SETN)]

 
 사진에 포착된 이 이 돼지는 당시 구조대원 2명에 의해 앞발과 귀를 잡힌채 끌려나오면서 얼굴에 함박웃음을 짓는 듯한 표정이었다. 이 돼지를 구한 구조대원 가운데 한명이 중국판 트위터인 시나웨이보에 사진과 함께 "돼지의 얼굴표정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는 글을 올렸다.  
 
 새끼 돼지를 주변에 "내 귀를 그만 당겨", "나는 끝났어. 이제 수육이 될거야"라는 등의 말풍선을 단 패러디 사진도 나오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얼굴을 합성한 사진도 인기를 끌고 있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