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엔씨소프트, 강남 테헤란로 빌딩 1770억에 매각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에 위치한 NC타워2[사진 다음로드뷰]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에 위치한 NC타워2[사진 다음로드뷰]

엔씨소프트가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에 위치한 건물 NC타워2를 이지스자산운용에 1770억원에 매각했다고 28일 공시했다. 엔씨소프트는 해당 자금을 게임 개발 및 기술 역량 강화에 투입할 예정이다.  

 
 엔씨소프트는 지난 3월 이지스자산을 엔씨타워2 매입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하고, 거래 협상에 나섰다. 해당 건물은 엔씨가 2011년 1380억원에 매입했다. 매각 차익은 약 400억원이다. 처분금액 1770억원은 자산총액 대비 7.5%다.
 
 엔씨소프트는 NC타워2를 사무공간으로 활용하다가 2013년 경기 성남시 판교동에 사옥을 준공한 이후 자리를 옮겼다. 이후 NC타워2는 소셜커머스업체 쿠팡이 사무공간으로 활용했다. 올해 4월 쿠팡이 서울 신천동 신사옥으로 옮긴 이후에는 비어 있는 상태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