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취준생이 마루타냐”...합동채용 공시생 반대 여론이 찬성의 2배

32만 명의 회원을 둔 네이버 카페 공준모(공기업을 준비하는 사람들의 모임)에는 28일 현재 ‘공공기관 첫 합동인재채용 실시’가 상단에 메인 공지로 올라와 있다. 기획재정부의 공공기관 합동 채용 선발 방침이 중앙일보 보도로 공개되면서다.
 
공준모에선 전날 저녁 수험생들을 대상으로 한 긴급 여론조사가 벌어졌다. 일단 100명이 참여한 뒤 여론조사를 마감했다. 100명의 여론은 합동 채용에 반대한다는 의견이 59%(59명), 찬성이 30%(30명)였다. 의견 유보는 11%(11명)였다. 기재부는 올 하반기부터 산하 321개 공공기관 중 59개 기관에 대해 유사 기관을 그룹별로 묶어 한날 일괄적으로 시험을 실시할 예정이다.
 
 
공공기관 합동 채용

공공기관 합동 채용

 
카페회원들을 대상으로 한 긴급여론조사처럼 댓글 등에도 일단 반대 의견이 많았다. 한 공시생은 “취준생(취업준비생)이 마루타냐”고 했고 다른 수험생은 “수능 보듯 필기시험을 갖고 여러 군데 지원 가능하다면 찬성이지만, 오로지 기회박탈형 채용은 반대”라고 주장했다. “선택의 자유 침해”라는 댓글도 있었다.
 
 
 
네이버 카페 공준모(공기업을 준비하는 사람들의 모임)

네이버 카페 공준모(공기업을 준비하는 사람들의 모임)

 
기재부가 도로교통공단과 한국전력공사 등 13개 공공기관은 10월 28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국민건강보험공단, 한국수력원자력 등 20개 기관을 11월 4일에 묶어 시험을 치르는 것을 두고는 “너무 한 것 아니냐”는 지적도 있었다.
 
 
네이버 카페 '공준모'에 올라온 공시생들의 댓글 [출처=네이버 카페]

네이버 카페 '공준모'에 올라온 공시생들의 댓글 [출처=네이버 카페]

 
합동 채용에 찬성하는 의견도 있었다. “몇 군데만 준비하는 입장에선 오히려 낫다”거나 “중하위권에 더 많은 기회가 돌아가는 걸 보자면 이번 제도가 좋다” 등이다. “선택과 집중이 필요하겠다”, “눈치 싸움이 엄청나겠다”며 합동 채용 시행의 파장을 예의주시하는 신중론도 나온다.
 
 
네이버 카페 '공준모'에 올라온 공시생들의 댓글 [출처=네이버 카페]

네이버 카페 '공준모'에 올라온 공시생들의 댓글 [출처=네이버 카페]

 
눈에 띄는 것은 찬반 여부를 떠나 정부 정책 추진 과정에 대한 비판 여론들이다. 한 수험생은 장문의 글을 통해 “공공기관의 채용을 독려하고 그들의 의견을 반영하는 것도 좋지만 무엇보다 당사자인 취업준비생의 의견에 귀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며 “정부는 공급자 위주의 정책을 추구하고 합동채용 제도의 목적과 장단점, 효과, 문제 발생시 취업지원 정책에 대한 조정 등에 대해서는 제대로 공표한 적이 없다”고 지적했다.    
 
네이버 카페 '공준모'(공기업을 준비하는 사람들의 모임)에서 본지 보도 관련 27일 긴급 여론조사를 실시했다.[출처=네이버 카페 '공준모']

네이버 카페 '공준모'(공기업을 준비하는 사람들의 모임)에서 본지 보도 관련 27일 긴급 여론조사를 실시했다.[출처=네이버 카페 '공준모']

 
기재부는 수험생들의 시험 준비 과정과 선택을 좌우할 수 있는 합동 채용 방식을 도입하는 과정에서 이들에게 일체 사전 정보를 전달한 적이 없다. 기재부 관계자는 “최종 결정이 되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수험생들은 “취준생에 대한 사전 배려조차 없는 일방통행식 탁상 행정”이라고 반발하고 있다.
  

 
기획재정부는 이날 본지 보도에 대해 보도해명자료를 냈다. [출처=기획재정부]

기획재정부는 이날 본지 보도에 대해 보도해명자료를 냈다. [출처=기획재정부]

 
기재부는 이날 해명자료를 통해 “구직자들에게 실질적 채용기회를 확대하고 불필요한 사회적 비용을 경감하는 방향으로 공공기관 합동채용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성훈 기자 park.seongh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