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가 브랜드 경쟁력] 전국 220여 개 영업망···국내···아시아 1위 규모 자랑

렌터카 업종의 NBCI 평균은 73점으로 전년보다 2점 하락했다. 롯데렌터카가 76점으로 1점 하락했으나 여전히 가장 높은 브랜드 경쟁력을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처음 조사 대상에 포함된 SK렌터카가 73점으로 2위, AJ렌터카가 2점 하락한 72점으로 그 뒤를 이었다. 현대캐피탈 장기렌터카는 2점 하락한 71점으로 4위로 평가됐다.
 
롯데렌터카는 올해 조사에서도 업종 내 리딩 브랜드로서 안정적인 브랜드 경쟁력을 보였다. 특히 브랜드 인지도와 이미지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전국 220여 개 영업망과 16만 대가 넘는 차량을 보유한 국내 1위, 아시아 1위, 세계 6위 규모의 렌터카 브랜드이다. 현대자동차 아이오닉 일렉트릭, GM 쉐보레 볼트 EV를 도입해 장단기렌터카 상품을 출시했다. 국내 전기차 보급 활성화 및 고객 경험 확대에 앞장서고 있다.
 
롯데렌터카는 전국에 걸쳐 220여 개 영업망과 16만 대가 넘는 차량을 보유하고 있다.

롯데렌터카는 전국에 걸쳐 220여 개 영업망과 16만 대가 넘는 차량을 보유하고 있다.

롯데렌터카가 무료로 공개한 오토매니저는 계약정보관리 서비스인 비즈케어와 법인차량관리서비스를 통합 발전시킨 프리미엄 차량관리솔루션이다. 장기렌터카의 요금 납부, 정비, 계약에 관한 실시간 정보 및 각종 문서 관리가 가능하고 차계부 서비스로 운행일지를 효과적으로 작성할 수 있다. 또 제주 오토하우스는 제주국제공항을 왕복하는 타요 셔틀버스를 확대 운행하고 있다.
 
SK렌터카는 렌터카, 정비, 긴급출동서비스(ERS), 부품 유통 등 토탈 카라이프 서비스 인프라를 구축하고 고객의 소비 성향에 맞춘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최근에는 월 렌탈 비용 일부를 유예하고 사후 정산하는 슬림형 장기렌터카를 선보이며 합리적 소비 성향의 고객에 맞춤화된 상품을 제공하고 있다. 2016년 말 업무용 차량의 세무 증빙자료 관리를 돕는 사물인터넷(IoT) 기반 자동운행기록계를 출시한 데 이어 법인 카셰어링 서비스인 스마트링크를 출시했다. 또 똑똑한 길잡이란 의미를 형상화한 비주얼 아이덴티티(VI)와 CM송을 개발하며 차별화된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노력했다. 이렇듯 고객 중심에서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차별적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하고자 노력한 결과가 긍정적 성과로 이어진 것으로 분석된다.
 
국내 렌터카 시장 규모는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차량에 대한 인식이 소유에서 사용으로 전환되는 등 소비 행태가 변화함에 따라 앞으로도 성장 가능성이 매우 높은 것으로 분석된다. 국내 렌터카 브랜드들은 변화하는 트렌드에 발 빠르게 대응하며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개발하고 보다 편리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에 향후 렌터카 브랜드의 위상도 지속적으로 상승할 것으로 예상되며 차별화된 인식과 이미지 형성을 위한 브랜딩 활동은 앞으로도 더욱 강화될 전망이다.  
 
김승수 객원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