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소양강댐 6년 만에 수문 개방

소양강댐이 25일 오후 2시 6년 만에 수문을 개방하자 물보라가 일며 무지개가 생겼다. 소양강댐 수위는 이날 192.5m로 홍수기 제한수위인 190.3m를 초과했다. 충주댐도 5년 만에 수문을 개방했다. 집중호우로 두 댐의 수위가 계속 상승해 후속 강우에 대비한 조치다. 
 
신인섭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