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라이프 트렌드] 친환경 주거공간 꾸미기, 즉석 해결

인테리어 상담부터 시공까지 
 
서울 논현동 지인스퀘어에 꾸며진 거실 모습.

서울 논현동 지인스퀘어에 꾸며진 거실 모습.

LG하우시스가 서울 논현동 인테리어 플래그십 매장 ‘지인스퀘어(Z:IN Square)’를 새 단장했다. 2014년 처음 문을 연 이 매장은 전체 면적 1690㎡(약 510평) 규모에 전시·세미나·휴식 공간 등이 접목된 복합 문화 공간이다. 이곳을 찾는 방문자는 인테리어 자재 상담부터 디자인 제안, 시공 업체 연결 등 인테리어 전반에 걸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논현동 ‘지인스퀘어’ 새 단장
 
이달 리뉴얼한 지인스퀘어는 ‘친환경 프리미엄 주거 공간’을 주제로 새롭게 꾸며졌다. 지상 3층으로 구성된 공간은 ‘프리미엄 주거 공간’ ‘셀프 코디 공간’ ‘자동차 소재 존’으로 나뉜다. 1층 ‘프리미엄 주거 공간’에서는 LG하우시스의 대표 친환경 마감재와 고급 인테리어 대리석으로 꾸민 거실·주방·침실·아이방을 볼 수 있다. 또 가까운 미래에 LG하우시스가 구현하게 될 ‘하우시스 스마트홈’도 구경할 수 있다. ‘셀프 코디 공간’이 있는 2층은 방문자가 창호, 인테리어 대리석, 벽지, 바닥재 등 인테리어에 필요한 자재들을 직접 만져보고 매칭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각자 취향에 맞게 벽지·바닥재·인테리어필름 등의 컬러와 패턴을 조합해볼 수 있다. 또 창호 전체 제품을 가격대별로 확인하고 내부 구조까지 한눈에 비교할 수 있다.
 
3층에는 ‘자동차 소재 존’이 새롭게 꾸며졌다. ‘머무는 공간에서 움직이는 공간까지’라는 캐치프레이즈에 걸맞게 자동차의 시트, 대시보드 원단부터 차량 속 부품까지 자동차 소재 라인이 전시돼 있다. LG하우시스 관계자는 “지인스퀘어 외에도 자재를 직접 보고 비교해볼 수 있는 직영 전시장을 전국 총 18곳에서 운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인스퀘어를 인테리어 트렌드를 선도하는 공간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라예진 기자 rayej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