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살충제 계란 파동에 전 세계에서 벌어지고 있는 일들

[(서울=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국내 계란에서도 살충제 성분이 검출되며 시민들의 불안이 커지고 있다. 16일 오후 농협하나로마트 서울 양재점에서 농협중앙회 김병원 회장이 시민 불안감을 해소하고 계란 판매 홍보를 위해 정부의 검사결과 적합판정을 받은 계란을 직접 먹어보고 있다. 농협하나로마트는 정부검사결과 적합판정을 받은 계란에 대해서만 판매를 재개한다고 이날 밝혔다. 2017.8.16 <저작권자(C) 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Associated Press]

[(서울=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국내 계란에서도 살충제 성분이 검출되며 시민들의 불안이 커지고 있다. 16일 오후 농협하나로마트 서울 양재점에서 농협중앙회 김병원 회장이 시민 불안감을 해소하고 계란 판매 홍보를 위해 정부의 검사결과 적합판정을 받은 계란을 직접 먹어보고 있다. 농협하나로마트는 정부검사결과 적합판정을 받은 계란에 대해서만 판매를 재개한다고 이날 밝혔다. 2017.8.16 <저작권자(C) 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Associated Press]

‘살충제 계란’ 파동으로 전 세계가 혼란에 빠졌다. 유럽산 계란에서 살충제 성분이 검출되자 각국은 검역과 방역을 강화했다. 우리나라도 이를 계기로 전수조사를 시행해 살충제 성분 검출 농가를 확인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인류의 보편적 식재료인 계란 파동 앞에 농가와 요식업계가 고초를 겪고 있다.  
 
‘살충제 계란’ 파동은 세계 각국에서 진풍경을 연출하고 있다. 8월 16일 벨기에 말메디(Malmedy)에서는 요리사와 자원봉사자들이 계란 1만개를 풀어 대형 오믈렛을 만들었다. 해당 행사는 말메디에서 매년 벌어지는 행사지만 올해에는 더욱 특별한 의미를 지녔다. 시민들은 안전하다고 인증받은 계란을 맛있게 먹는 모습을 보였다.
같은 날 한국에서는 ‘날계란 원샷’ 퍼포먼스까지 등장했다.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은 서울 서초구 농협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 정부의 적합 판정을 받고 판매를 재개한 계란의 안전성을 홍보하기 위해 사진기자들 앞에서 날계란을 마셨다.  
직접 날계란 먹는 농협중앙회 회장  (서울=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국내 계란에서도 살충제 성분이 검출되며 시민들의 불안이 커지고 있다. 16일 오후 농협하나로마트 서울 양재점에서 농협중앙회 김병원 회장이 시민 불안감을 해소하고 계란 판매 홍보를 위해 정부의 검사결과 적합판정을 받은 계란을 직접 먹어보고 있다. 농협하나로마트는 정부검사결과 적합판정을 받은 계란에 대해서만 판매를 재개한다고 이날 밝혔다. 2017.8.16  mtkht@yna.co.kr(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직접 날계란 먹는 농협중앙회 회장 (서울=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국내 계란에서도 살충제 성분이 검출되며 시민들의 불안이 커지고 있다. 16일 오후 농협하나로마트 서울 양재점에서 농협중앙회 김병원 회장이 시민 불안감을 해소하고 계란 판매 홍보를 위해 정부의 검사결과 적합판정을 받은 계란을 직접 먹어보고 있다. 농협하나로마트는 정부검사결과 적합판정을 받은 계란에 대해서만 판매를 재개한다고 이날 밝혔다. 2017.8.16 mtkht@yna.co.kr(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정우영 인턴기자 chung.wooyo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