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극서 발견된 만든 지 100년된 케이크의 상태

만든 지 100년이 넘은 케이크가 남극에서 발견됐다. 심지어 케이크는 형태가 온전히 보존된 상태였다.

 
100년 됐지만 형태가 온전한 케이크.[사진 Antarctic Heritage Trust]

100년 됐지만 형태가 온전한 케이크.[사진 Antarctic Heritage Trust]

지난 11일(현지시각) 매셔블은 남극유산보존재단(Antarctic Heritage Trust)가 최근 공개한 100년 된 케이크를 보도했다. 케이크를 감싸고 있는 포장 상자는 완전히 부식된 상태였지만, 습자지에 싸인 케이크는 온전한 모양이었다.
 
케이크 포장 상자.[사진 Antarctic Heritage Trust]

케이크 포장 상자.[사진 Antarctic Heritage Trust]

매체는 "이 케이크는 영국인 탐험가 로버트 팔콘 스콧(Robert Falcon Scott)이 1910년부터 1913년까지 이끈 남극 탐험대 '테라 노바(Terra Nova)'가 남긴 것으로 추정된다"고 전했다.
 
케이크의 브랜드도 알려졌다. 바로 영국의 비스킷 제조사인 '헌틀리 앤 팔머스(Huntley & Palmers)'다.
 
남극유산보존재단 관계자는 "이 케이크는 남극 환경에서 이상적인 고열량 음식이다. 그리고 현대의 남극 여행에도 선호되는 식품이다"라고 전했다.
 
여현구 인턴기자 yeo.hyung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