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타고난 사랑꾼' 류준열♥혜리의 과거 SNS

[사진 tvN '응답하라 1988'(왼쪽), 혜리 인스타그램]

[사진 tvN '응답하라 1988'(왼쪽), 혜리 인스타그램]

걸스데이 혜리와 배우 류준열이 16일 열애를 인정한 가운데 과거 진정한 ‘사랑꾼’의 면모를 보여준 두 사람의 행적이 재조명되고 있다.
 
16일 걸스데이 소속사 드림티엔터테인먼트는 “혜리와 류준열은 연인 사이”라며 “만난 지는 얼마 되지 않았다. 좋은 시선으로 지켜봐 달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류준열의 소속사 씨제이엔터테이먼트도 “최근 친한 동료에서 연인으로 발전해 조심스럽게 만남을 가지고 있다”며 “따뜻한 시선으로 봐 달라”고 당부했다.
 
[사진 tvN '응답하라 1988']

[사진 tvN '응답하라 1988']

2015년 인기리에 종영한 tvN '응답하라 1988'에서 호흡을 맞춘 두 사람은 2016년 말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전해진다.  
 
갑작스러운 열애 소식에 팬들이 당황해하는 가운데 열정적으로 연애했던 두 사람의 과거 모습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사진 류준열 트위터]

[사진 류준열 트위터]

 
2010년 류준열은 자신의 SNS에 “사실, 얼굴이 어떻고 몸매가 어떻고 능력이 어떻고 심지어 성격이 어떻다고 해서 널 좋아한다기보다 그냥 ‘너’라서 좋다. 그러니 ‘너’는 그냥 여전히 ‘너’로 있으면 된다”는 글을 남겼다.
 
보는 사람까지 설레게 하는 이 글이 과거 여자친구를 향해 류준열이 한 말이라는 사실은 팬들 사이에서 유명하다.
토니안와 혜리의 대화[사진 트위터]

토니안와 혜리의 대화[사진 트위터]

 
2014년 16살 연상 토니안과 열애를 인정한 혜리 역시 팬들 사이에서 ‘사랑꾼’으로 통한다. 혜리는 SNS 배경음악을 토니안 노래로 해 놓거나 토니안이 운영하는 음식점에서 인증 사진을 남기는 등 적극적으로 애정을 드러냈다고 전해진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