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살충제 계란' 사태에 하림·SPC삼립 약세

살충제 파동으로 출하가 중단된 계란. 최승식 기자

살충제 파동으로 출하가 중단된 계란. 최승식 기자

국내에서도 '살충제 계란'이 확인돼 계란 출하와 판매가 중단된 가운데, 닭고기 관련 주식들이 16일 오전 장에서 약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오전 11시 30분을 기준으로 코스닥 시장에서 하림은 전 거래일보다 1.68% 떨어진 4685원에 거래되고 있다.
 
계란을 특히 많이 쓰는 분야인 제빵 관련주도 약세다. SPC삼립의 경우 6.33% 떨어진 14만 8000원에 거래 중이다.
 
한편, 농림축산식품부는 이날 오전 강원 철원, 경기 양주 농장에서 살충제 성분이 든 계란을 추가로 확인했다고 발표했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