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GS25·GS슈퍼 "정부서 적합판정 받은 계란 판매 오늘부터 재개"

GS25 편의점. 오른쪽은 피프로닐과 비펜트린 등이 검출된 살충제 계란 파동이 계속되는 가운데 16일 오후 경기도 안양시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기지원 분석실에서 연구원이 계란을 검사하기위해 옮기고 있는 장면. 장진영 기자

GS25 편의점. 오른쪽은 피프로닐과 비펜트린 등이 검출된 살충제 계란 파동이 계속되는 가운데 16일 오후 경기도 안양시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기지원 분석실에서 연구원이 계란을 검사하기위해 옮기고 있는 장면. 장진영 기자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체인 GS25와 GS슈퍼마켓은 '살충제 계란' 파문으로 일시적으로 중단했던 계란 판매를 16일부터 재개한다고 밝혔다.

 
 GS리테일 관계자는 "GS25와 GS슈퍼마켓에 계란을 공급하는 이레팜과 산청양계, 세양 등이 정부 검사 결과 판매가 적합하다는 통보를 받아 일단 생란부터 판매를 재개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GS리테일은 생란과 함께 판매가 중지됐던 가공란의 경우 추가 확인이 완료되는 대로 판매를 재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