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천국제공항 입국장에 김연아 동상이 세워졌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인천국제공항 입국장 쪽에 위치한 동상이 화제다. 평창올림픽 홍보 차원에서 만든 김연아 동상으로 추정되지만 도무지 김연아 전 선수의 현역 시절 모습과 닮았다고 보기 어렵기 때문이다. 피겨 선수 조형물 발 아래 얼음이 깨져가는 모습도 어울리지 않다는 지적이 나온다.  
 
해당 동상이 김연아를 상징하는 것인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고 있지만 김연아를 전혀 닮지 않은 김연아 동상은 이미 한차례 논란이 된 바 있다. 경기도 군포시에 설치된 '김연아 동상'은 혈세 5억 2000만원이 들어갔음에도 불구하고 전혀 김연아를 닮거나 조형적인 아름다움을 찾아볼 수 없다는 지적이 여러차례 나왔다.  
[사진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인스타그램 캡처]

이에 대해 군포시 비리진상규명 시민대책위원회는 "동상을 만드는 과정에서 편법 설계로 시공비가 부풀려지고 조형물이 설계와 다르게 제작됐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2009년 군포시가 기술과 실적이 없는 업체에 동상 설계를 맡긴 후 설계와 다른 조형물이 나왔지만 별다른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