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길가는 여성에 캡사이신 쏘고 달걀 던진 20대들

[부산지방경찰청 제공=연합뉴스]

[부산지방경찰청 제공=연합뉴스]

오토바이에 탄 채로 새벽 길가는 여성들에게 캡사이신을 쏘고 날달걀을 던진 20대 3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연제경찰서는 공동상해 혐의로 정모(26)씨 등 2명의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김모(26)씨를 입건할 방침이라고 1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10일 오전 2시께 부산 부산진구 양정동 한 식당 앞에서 오토바이를 타고 가며 한모(26·여)씨 등 행인 2명에게 캡사이신을 넣은 소주를 물총에 넣어 쏘고 날달걀을 던진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5분 뒤 부산 연제구 거제동에 있는 한 식당 앞에서도 행인 2명의 얼굴을 향해 캡사이신을 섞은 소주를 물총으로 쏘고 날달걀을 던진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범행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 화면을 분석해 이들의 신원을 특정하고 지난 15일 검거했다.  
 
경찰 조사 결과 정씨 등은 과거 불법 대부업을 함께 했던 동갑내기 친구 사이로 오토바이 2대에 나눠 타고 다니면서 행인 얼굴을 향해 캡사이신을 섞은 소주와 날달걀을 투척한 것으로 드러났다. 피해자 4명은 모두 20대 여성으로 확인됐다.  
 
이들은 경찰 조사에서 "날씨도 덥고 잠도 안 와서 장난으로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들을 상대로 구체적인 범행 동기, 비슷한 범행을 더 했는지 조사하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