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냉부' 김승수 "공개구혼 후 메일 800통 와… 재산내역서까지 첨부"


'냉부' 김승수가 공개구혼 경험이 있다고 밝혔다.

김승수는 14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해 입담을 자랑했다.

이날 김승수는 최근 연애 경험으로 "거의 6년 가까이 됐다"며 이메일로 공개구혼을 한 경험이 있다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승수는 "공개구혼 당일 저녁에만 350통의 메일이 왔다. 결혼 정보 회사에 보낼 법한 자기소개서를 보내주시더라. 사진, 직업, 재산내역서까지 보내주셨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한 달 반 정도 후에 보니 800통 정도가 왔다. 어제도 왔다"며 "'친구 같은 장모 어떠세요?'라는 글도 있었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여진 기자 jeong.yeoji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