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안산 30대 남성 지카 바이러스 감염, 경기지역 두 번째 환자

【안산=뉴시스】이종일 기자 = 최근 태국을 다녀온 경기 안산시민 1명이 지카(Zika)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경기도에서 2번째이고, 전국에서는 22번째 환자이다.



11일 보건당국에 따르면 안산에 거주하는 30대 초반 A씨는 최근 태국을 다녀온 뒤 이상 반응이 나타나 보건당국의 검사를 받았고, 최종 지카 바이러스 양성으로 나왔다.



보건당국은 A씨를 정기적으로 검사하며 치료하고 있다. A씨 거주지 주변에 대한 방역활동도 하고 있다.



한편 경기지역에서는 지난해 7월 광주에 거주하는 40대 여성이 베트남을 다녀온 뒤 지카 바이러스 양성 반응이 나와 첫 환자가 됐다. 이 여성은 전국 9번째 환자이다.



보건당국 관계자는 "지카 바이러스 환자에 대한 치료에 집중하고 있다"며 "시민들은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개인위생관리에 신경을 써야 한다"고 말했다.



모기를 통해 전파되는 지카 바이러스에 감염되면 발열, 발진, 근육통 등이 나타날 수 있다.



lji22356@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