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3일 EPL 새 시즌 개막 … ‘손세이셔널’ 출격하나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017~2018시즌 개막 라운드(13일)에서 한국 축구대표팀 에이스 손흥민(25·토트넘·사진)을 볼 수 있을까.
 
지난 6월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8차전 카타르전 도중 오른팔이 부러졌던 손흥민은 수술 후 빠르게 회복하면서 그라운드 복귀 준비를 마쳤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45·아르헨티나) 토트넘 감독도 지난 9일 “손흥민이 막바지 재활 훈련 중이지만, 회복이 빨라 개막전에 기용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EPL은 유럽 축구 시장의 선수 이적료 폭등과 그에 따른 경쟁 심화로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한 시즌을 예고하고 있다. 이러한 경쟁 과정에서 손흥민의 가치도 더욱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관련기사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