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靑, NSC 상임위 "韓 안보상황 엄중인식…北 도발행위 즉각 중단"

청와대 NSC 결과 브리핑. [사진 연합뉴스 TV 캡쳐]

청와대 NSC 결과 브리핑. [사진 연합뉴스 TV 캡쳐]

 
북한의 계속된 무력 도발과 군사적 위협에 대해 청와대는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를 열고 "북한에 한반도 긴장을 고조하는 행위 즉각 중단할 것을 강력 촉구한다"고 밝혔다. 
 
10일 청와대는 이날 오후 3시부터 2시간 동안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NSC 상임위 회의를 열고 이같의 의견을 모았다고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박 대변인은 "오늘 회의는 정례회의였으나 최근 한반도 정세의 엄중함 때문에 장시간에 걸쳐 심도있는 논의로 진행됐다"며 "상임위는 최근 북한의 지속적 도발과 위협으로 인해 한반도와 주변 안보상황이 매우 엄중해지고 있음에 인식을 같이 하고 북한이 한반도 긴장을 고조시키는 행위를 즉각 중단할 것을 강력 촉구했다"고 말했다.
 
이어 "상임위는 한반도에서의 군사적 긴장고조, 무력충돌은 어느 나라에도 도움이 되지 않음을 감안, 굳건한 한미연합방위태세를 토대로 미국 등 주요국들과 협력 하에 한반도에서의 긴장 해소와 평화 관리를 위해 필요한 모든 조치를 강구하기로 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한반도 문제의 핵심 당사자인 우리 정부가 대화의 문을 열어두고 현 긴장상황 완화 및 근본적 해소를 위한 외교적 노력도 적극 전개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