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본 10대들이 가장 닮고 싶어하는 여자 연예인 10

[사진 히로세 스즈 인스타그램(왼쪽), 영화 '연공']

[사진 히로세 스즈 인스타그램(왼쪽), 영화 '연공']

일본 TV 프로그램 '업계격진!?마지가치 랭킹(業界激震!?マジガチランキング)'은 흥미롭고 자극적인 주제로 설문한 결과를 선보여 인기를 끌고 있다.
 
대표적으로 '일본 10대가 고른 재미 없는 영화' 'TV에 나오면 채널을 돌리고 싶은 연예인' 등이 있다.
 
2016년 12월 30일엔 '일본 10대 여자가 되고 싶어하는 여자 연예인' 20명의 명단을 공개해 화제가 됐다. 10대 여성 총 631명을 대상으로 한 해당 조사는 국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공유되며 네티즌들의 공감을 사기도 했다.
[사진 Abema TV]

[사진 Abema TV]

 
다음은 방송에서 공개한 설문 결과.  
 
1위. 이시하라 사토미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2003년 영화 '나의 할아버지'로 데뷔한 이시하라사토미는 '수수하지만 굉장해 교열걸!', '5시부터 9시까지 나를 사랑한 스님' 등 각종 드라마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김태희만큼 아름다워 '일본 김태희'라고 불리는 이시하라는 최근 배우 야마시타 토모히사와 결혼설이 불거져 화제가 되기도 했다.
 
2위. 아라가키 유이
[사진 영화 '연공']

[사진 영화 '연공']

아라가키 유이는 다른 설문에 비해 전문성·신뢰성이 월등한 일본 닛케이 경제신문에서 2017년 5월 발표한 '탤런트 파워 랭킹' 여자 배우 부문 1위를 차지했다. 드라마 '도망치는 건 부끄럽지만 도움이 된다'로 큰 사랑을 받은 아라가키는 청순하고 순수한 이미지로 국내외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3위. 키타가와 케이코
[사진 공식 홈페이지]

[사진 공식 홈페이지]

국내에서 배우 정우성에게 반한 연예인으로 유명한 키타가와 케이코는 2009년 일본 후지 TV 예능 '톤네루즈-쿠와즈기'에 정우성과 함께 출연했다. 당시 일본에서 개봉한 영화 '내 머릿속의 지우개'가 일본에서 개봉 한국영화 중 역대 1위에 올라 일본을 방문했던 정우성은 "키타가와의첫 인상이 어떠냐"는 MC의 질문에 "정말 귀여우시다"라고 답했고 이를 들은 키타가와는 수줍어하며 "일본어를 정말 잘하신다"고 화답했다.
 
한편 올해 개봉하는 영화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는 키타가와와 오구리 슌의 출연으로 국내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4위. 아리무라 카스미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일본에서 '국민 첫사랑'으로 통하는 아리무라 카스미는 2016년 제39회 일본아카데미상 신인배우상과 여우주연상에 동시 노미네이트, 신인 배우상을 수상했다. 아리무라가 주연을 맡은 영화 '불량소녀, 너를 응원해!'는 국내에서 호평을 얻었다.
 
5위. 키리타니 미레이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패션모델 겸 배우 키리타니 미레이는 4월 방송된 드라마 ‘사람은 겉모습이 100%’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이며 국내 팬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았다. 7월 일본 잡지 ‘andGIRL'에서 키리타니는 귀엽고 상큼한 모습으로 표지를 장식했다. 
 
6위. 히로세 스즈
[사진 히로세 스즈 트위터]

[사진 히로세 스즈 트위터]

영화 ‘바닷마을 다이어리’에서 막내 ‘아사노 스즈’역을 맡아 청순한 모습을 선보인 히로세 스즈는 2015년 한 방송에서 음향 스태프를 직업적으로 비하하는 발언을 해 구설에 오르기도 했다. 하지만 여전히 많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히로세는 일본판 ‘꽃보다 남자’의 새 버전에서 주인공 마키노 츠쿠시 역할을 맡게 됐다. 
 
공동 7위. 고마츠 나나
[사진 고마츠 나나 인스타그램]

[사진 고마츠 나나 인스타그램]

2016년 11월 한 일본 매체가 ‘빅뱅 지드래곤과 고마츠 나나가 밀회를 즐긴다’며 공개한 사진이 화제가 됐다. 같은해 봄 패션 잡지 ‘나일로 재팬’에서 함께 화보 촬영을 했던 두 사람이 열애중이라는 루머까지 퍼지며 고마츠 나나는 국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기도 했다. 청순한 긴머리가 어울리는 고마츠는 ‘일본의 수지’라는 별명을 갖고 있다.
 
공동 7위. 혼다 츠바사
[사진 혼다 츠바사 인스타그램]

[사진 혼다 츠바사 인스타그램]

모델일을 하다 배우로 데뷔한 혼다 츠바사는 일각에서 ‘발연기의 신’이라 불릴 정도로 연기력 논란에 자주 휘말린다. 하지만 귀여운 외모 덕에 많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9위. 사사키 노조미
[사진 사사키 노조미 인스타그램]

[사진 사사키 노조미 인스타그램]

4월 15살 어린 일본 코미디언 와타베 켄과 결혼한 사사키 노조미는 국내에선 일본 의류 브랜드 모델로 얼굴이 알려져 있다. 대표작으로 드라마 ‘신의 물방울’, ‘스모걸’과 영화 ‘천사의 사랑’ 등이 있으며 청초한 외모로 여전히 높은 인기를 자랑한다.
 
10위. 호리키타 마키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2003년 영화 ‘COSMIC RESCUE'로 데뷔한 호리키타는 몽환적인 외모로 인기를 끌며 각종 방송에 얼굴을 드러냈다. 한편 2015년 8월 배우 야마모토 코지와 결혼해 아이를 출산한 호리키타 마키는 2016년 2월 돌연 은퇴를 선언해 팬들을 충격에 빠뜨렸다. 그는 소속사를 통해 “여러분 덕분에 많은 일을 할 수 있어 감사했다. 앞으로는 가정에 전념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