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솔교육, 한글사랑대회 개최…응모 영상은 광고로

영유아교육 전문기업 한솔교육(대표 변재용)이 2017 한글사랑대회를 진행한다. ‘한글의 힘’을 뽐내는 아이의 모습을 영상으로 찍어 한솔교육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응모하면 수상자에게 상장과 함께 최고 100만 원 상당의 전집을 선물한다. 응모는 8월 10일부터 9월 15일까지, 만 1세에서 5세의 어린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상장과 전집보다 더 큰 선물은 부모가 직접 찍은 아이의 영상이 광고로 만들어질 수 있다는 점이다. 한솔교육 관계자는 “아이는 한글의 힘으로 매일 만나는 세상을 자신만의 언어로 새롭게 표현한다”며 “부모에게는 특별할 수밖에 없는 그 순간을 공유할 기회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참여방법은 간단하다. 아이가 그림책 읽거나 한글 교구로 놀이하는 모습을 영상으로 찍어서 ‘#2017한글사랑대회’ ‘#신기한 한글나라’ 해시태그와 함께 자신의 SNS에 올리거나, 한솔교육 홈페이지나 SNS에 댓글로 영상 게시물 링크를 등록하면 된다.  
영상은 한글(우리말)로 표현하는 아이의 창의력이라면 무엇이든 찍을 수 있다. 그림책을 또박또박 읽거나 동화구연을 하는 모습은 물론 동요를 부르거나 춤을 추고, 퀴즈를 내고 푸는 등 1인 방송 형식도 가능하다.  
 
응모된 영상은 게시물 선호 평가와 과제 우수성을 합산해 평가하며, 수상자는 오는 9월 20일 한솔교육 홈페이지와 SNS에서 발표될 예정이다. 39명의 수상자는 오는 10월 ‘서울 상상나라’에서 진행될 놀이와 체험을 함께 할 수 있는 특별한 시상식에 참여할 수 있다. 또한 수상자의 이름으로 한글 교육에서 소외된 가정에 한글 교재를 기부할 수 있으며, 1년 동안 ‘신기한 한글나라’ 모델로 활동할 기회도 얻게 된다.
 
한솔교육은 매년 한글과 함께 자라는 아이들의 모습을 공모하는 한글사랑대회를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한 달 동안 3,000여 건의 영상이 응모됐다.  
 
2017 한글사랑대회는 모든 교육의 기반이자 힘인 한글 교육의 방향성을 제고하는 ‘한글의 힘’ 캠페인의 일환으로 펼쳐진다. 한솔교육은 신기한 한글나라를 새로 시작하는 회원의 수만큼 다문화∙조손 가정 아이들에게 교재를 기부하는 ‘한글 나눔’ 프로젝트도 진행하고 있으며, 언어 교육 적기인 30개월 이전에 한글 교육을 시작하면 첫 단계 교재를 지원하는 ‘올스타트 30 멤버십’도 운영하고 있다.  
 
한글사랑대회와 한글의 힘 캠페인에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