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트럼프, 안보리 결의 반색 "北경제에 매우 큰 충격 있을 것"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5일(현지시간) 유엔 안전보장 이사회가 채택한 대북제재 결의안 2371호가 북한에 "큰 경제적 충격"을 줄 것이라고 평가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유엔 안보리가 대북제재 결의안이 채택된 직후  트위터에 "유엔안보리가 방금 15대 0으로 북한에 대한 제재를 결정했다. 중국과 러시아도 우리 쪽에 투표했다. 매우 큰 경제적 충격이 있을 것"이라는 글을 남겼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유엔 안보리 결의는 단일안으로는 가장 큰 대북 경제 제재 패키지. 북한에 10억 달러 손실을 줄 것"이라는 추가 글을 올렸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