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로사리오 펑펑' 한화, NC 누르고 3연패 탈출

프로야구 한화가 로사리오의 홈런 두 방에 힘입어 3연패를 탈출했다. 
 
한화는 창원에서 열린 NC와의 원정경기에서 6-2로 이겼다. 삼성이 두산에 2-3으로 지면서 한화는 삼성과 함께 공동 8위에 자리했다. 
로사리오 역전 3점포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1일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2017년 프로야구 KBO 리그 한화 이글스와 NC 다이노스의 경기. 4회 초 1사 1, 2루 상황 한화 4번 로사리오가 3점 홈런을 친 후 그라운드를 돌고 있다. 2017.8.1   image@yna.co.kr(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로사리오 역전 3점포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1일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2017년 프로야구 KBO 리그 한화 이글스와 NC 다이노스의 경기. 4회 초 1사 1, 2루 상황 한화 4번 로사리오가 3점 홈런을 친 후 그라운드를 돌고 있다. 2017.8.1 image@yna.co.kr(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로사리오의 원맨쇼였다. 4회 초 1사에서 상대 선발 해커를 상대로 왼쪽 담장을 넘기는 선제 솔로 홈런을 날렸다. 이어 6회 초에서 2사 주자 2루에서 또 해커로부터 투런 홈런을 뽑아내 3-0으로 달아났다. 
 
로사리오는 시즌 26·27호 홈런을 연타석 홈런으로 장식했다. 몰아치기에 능한 로사리오는 전날 NC전에서 쓰리런포를 날린데 이어 이틀 연속 홈런을 기록했다.  
 
한화는 7회 오선진의 야수선택과 9회 김태균의 투런 홈런으로 6-1까지 점수를 벌렸다. 로사리오는 4타수 3안타(2홈런) 3타점 3득점으로 활약했다.  
 
한화 선발 안영명은 7과3분의1이닝 동안 안타 5개를 맞았지만 삼진 4개를 잡고 1실점으로 막아 시즌 첫 승(3패)을 올렸다. 또 지난 2015년 10월 2일 잠실 LG전 이후 670일만에 선발승을 거뒀다. 
[포토] 안영명 '실점은 없다'

[포토] 안영명 '실점은 없다'

 
 
서울 고척돔에서는 넥센이 SK를 상대로 5-4 역전승을 거두고 4연승을 달렸다. 5강 싸움에서 처져 6위에 떨어진 SK는 3연패에 빠졌다. 
 
넥센은 8회 초까지 SK에 3-4로 끌려갔다. 하지만 8회 말 1사 주자 2루에서 김하성의 적시 2루타로 4-4 동점을 만들었다. 이어 채태인이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김민성이 바뀐 투수 박정배를 상대로 결승타를 봅아 5-4로 역전시켰다. 
 
홈런 1위 최정은 1회 2점포로 시즌 37호 홈런을 기록했다. 2위 한동민(28홈런)과는 홈런 9개 차로 격차가 더 커졌다.
 
서울 잠실에서는 LG가 10회 연장 접전 끝에 롯데를 5-4로 이겼다. 3-4로 뒤진 10회 말 2사 1·2루에서 이천웅이 끝내기 2루타를 날렸다.  
 
두산은 대구에서 삼성을 5-2로 누르고 3연승을 질주했다. 광주(kt-KIA) 경기는 비로 인해 연기됐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프로야구 전적(2일)
▶롯데 4-5 LG<연장 10회> ▶SK 4-5 넥센
▶두산 5-2 삼성 ▶한화 6-2 NC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