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간계에 마법을..." 최현우가 선보인 놀라운 '마음 읽기' 마술

최현우가 머릿속을 들여다보는 듯한 마술을 선보였다.
[사진 tvN 방송화면]

[사진 tvN 방송화면]

 
지난 30일 tvN '문제적 남자'에서 마술사 최현우가 출연해 '머슬 리딩'을 주제로 한 마술을 선보였다.
[사진 tvN 방송화면]

[사진 tvN 방송화면]

 
최현우는 '문제적 남자' 스튜디오에서 책 네 권을 골라 배우 김지석을 불러냈다. 그리고 김지석에게 무작위로 책 한권을 골라달라 부탁했다.
[사진 tvN 방송화면]

[사진 tvN 방송화면]

 
김지석이 고른 책은 평범한 영문 서적이었다. 최현우는 김지석에게 "아무 페이지에서 아무 단어를 골라 달라"고 요청했다. 김지석은 앞으로 일어날 일에 대해 예상한 듯 "말도 안 돼"라며 당혹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사진 tvN 방송화면]

[사진 tvN 방송화면]

 
또한 최현우는 "짧은 단어 말고 6글자 이상의 긴 단어를 골라 달라"고 말했다. 그리고 사전에 제작진, 출연진과 어떤 협의도 없었음을 밝혔다.
 
[사진 tvN 방송화면]

[사진 tvN 방송화면]

김지석은 구석으로 가 단어를 하나 선택했다. 최현우는 김지석의 손을 자신의 어깨에 얹은 채 "근육의 움직임을 통해 단어를 알아내겠다"고 했다. 그리고 김지석에게 "단어의 첫 글자를 말하라"고 요구했다.
[사진 tvN 방송화면]

[사진 tvN 방송화면]

 
단어의 첫 글자가 'K'임을 확인한 최현우는 이내 영어 단어 'Knowledge'를 스케치북에 써내려갔다. 단어를 다 적은 최현우는 김지석에게 "생각한 단어 철자를 앞에서부터 말하라"고 했고 김지석은 차례대로 'Knowledge'의 철자를 읊었다.
[사진 tvN 방송화면]

[사진 tvN 방송화면]

 
스케치북에 적힌 'Knowledge'를 확인한 김지석과 출연진들은 놀라움을 금치 못했고 급히 책을 다시 펴 김지석이 고른 단어인 'Knowledge'를 확인했다.
 
[사진 tvN 방송화면]

[사진 tvN 방송화면]

최현우의 마음을 읽는 마술을 본 시청자들은 "마법부에서 곧 징계가 내려올 테니 기다려라" "마법사면서 마술사인 척 좀 그만해라" "나한테만 몰래 알려줬으면 좋겠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여현구 인턴기자 yeo.hyung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