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풍문쇼’ 곽정은 “신정환 복귀, 방송할 사람 그렇게 없나”

[사진 채널A]

[사진 채널A]

방송인 곽정은과 가수 이상민이 복귀를 앞둔 방송인 신정환을 언급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자숙 뒤 방송으로 복귀한 가수 신정환에 대한 대화가 나왔다. 곽정은은 불법 해외 원정 도박한 뒤 뎅기열에 걸렸다고 해명한 신정환에 대해 “마약이나 성 추문에 비해 논란이 적었을 거라 생각되는데 논란의 사진 한 장이 잊혀지지가 않는다. 별로 좋아하는 연예인이 아니었지만 사진 한 장만은 아직도 또렷하게 각인돼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시청자 중 한 사람으로서는 신정환씨가 본인의 일을 하고 싶어 하는 욕망을 이해하고 열심히 하길 바라지만 한편으론 사람이 그렇게 없나 싶다. 뉴 페이스를 발굴해야 하는 것도 방송의 영역”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진행자 이상민은 “방송 트렌드가 많이 바뀌었다. 신정환의 경우 최신 트렌드를 따라가지 못해 비난받을 수도 있는 상황인데 상처받지 않았으면 좋겠다”면서도 “걱정은 안 하는 스타일이다”라고 밝혔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