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고리 공론화 비용은 46억원

 정부는 신고리 5ㆍ6호기 공사 중단 여부를 결정할 공론화 비용으로 46억3100만원을 책정했다.
 
정부는 1일 오전 10시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어 2017년도 일반회계 일반예비비에서 신고리원전 5ㆍ6호기 공론화 소요 경비 지출안을 심의ㆍ의결한다.
공사 중단된 울산시 울주군 서생면 신고리 5ㆍ6호기 건설 현황 전경. [중앙포토]

공사 중단된 울산시 울주군 서생면 신고리 5ㆍ6호기 건설 현황 전경. [중앙포토]

 
 이 예산은 공론화위원회의 90일간 활동비용과 국무조정실 산하 공론화지원단의 올해 연말까지 활동비용이다.
   
 공론화위원회가 2만여명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1차 여론조사 비용과 응답자 가운데 350여명을 추출해 진행하는 1박 2일 합숙토론 등 숙의(熟議) 절차에 드는 비용, 각종 공청회와 홍보비 등이 반영됐다.
 
  추인영 기자 chu.inyo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