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文대통령 주재 NSC 전체회의 1시간 만에 종료

NHK 캡처

NHK 캡처

북한이 28일 밤 자강도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발사한 것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오전 1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전체회의를 긴급 소집했다. NSC는 1시간 만인 오전 2시에 종료됐다.  
 
앞서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28일 오후 11시41분께 자강도 무평리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불상 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이날 NSC에서는 미사일 시험발사와 관련한 구체적인 상황을 파악하는 한편 대응책을 논의했다.  
 
문 대통령이 주재하는 NSC 전체회의에는 국무총리는 물론 외교부 장관, 국방부 장관, 통일부 장관, 국가정보원장, 국가안보실장, 청와대 비서실장 등이 참석한다.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지난 4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화성-14형' 이후 24일 만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