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북도, '제1회 국제교류의 날’ 행사 연다.



【안동=뉴시스】류상현 기자 = 경북도가 ‘호찌민-경주 세계문화엑스포 2017’ 개최 D-100일을 기념해 28~29일 도청 일원에서 ‘제1회 2017 경상북도 국제교류의 날(International Day)’ 행사를 연다.



엑스포의 성공기원과 지방정부의 외교성과와 앞으로의 방향을 도민과 공유하기 위한 자리다.



도는 베트남· 터키· 중국· 러시아 등 4개국 6개 자매우호도시 대표단과 공연단을 초청했다.



행사장에는 자매우호도시 기념품 전시관, 해외 국가 홍보 부스, 해외 음식 체험 코너, 포토존 등 다양한 공간이 마련된다.



28일 첫날에는 ▲러시아 민요와 춤 ▲중국 변검 및 회족전통춤 ▲베트남 전통공연 ▲아프리카 공연 등 해외 공연과 경북 지역 유학생들이 참여하는 ▲경북 골든벨 ▲한국어 웅변대회 ▲K-POP경연 등 경연대회도 함께 열린다.



중국 전통 공연인 변검은 중국 쓰촨성 지방의 가면극으로 얼굴에 손을 안 대고 배우의 가면이 순식간에 바뀌는 마술이자 예술로 관객들의 눈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그 밖에 아프리카, 러시아, 베트남 등의 전통 공연도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다.



29일에는 지역 어울림 마당으로 울릉, 영덕, 성주, 안동에서 준비한 다문화 공연이 중심을 이룬다.



부대행사로 베트남 쌀국수, 러시아 전통과자, 중국 구기자 등 해외 음식 체험 코너와 지역 대학교에서 준비한 네일아트, 카트체험 등도 함께 진행돼 행사를 보다 풍성하게 만들 예정이다.



또 엑스포 홍보 및 붐업을 위해 하노이에서 호찌민까지 1600km를 15일간 종단하는 ‘한-베 청년공감 로드쇼’ 베트남 서포터즈 11명을 초청해 위촉장 수여식도 열린다.



한편 경북도는 1984년 미국 오하이오주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15개국 23개 단체와 자매결연·우호교류를 체결해 해외 지자체 간 국제 교류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spring@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